본문 바로가기

PhotoLog/201x397

2020-02-19 PIC 정문에서 우측으로 약 600m 정도 떨어진 PROA에 방문. (걸어서 갈 수 있는 거리였고, 날씨는 운이 좋았는지 모르지만, 걷기에 무리없었다는 ...) 첫 방문은, 운이 좋아서 예약 없이 갔는데, 30분 정도의 대기 후 착석이 가능했다. 두번째 간 날은 너무 대기자가 많아서 포기 ... (다음번에 간다면 예약을 고려해야겠다 ... 맘에 듬 ... ㅋ_ㅋ) Eggplant Salad, Prime Rib, Big Feller Trio를 맛보았다. 가지 샐러드가 한국과 모양새가 다른(?) 가지여서 놀랐다는 처음 가지가 3개 나오네 했는데 호박인 ... ㅋ_ㅋ;;; Trio를 많이들 추천하던데, 오히려 Prime Rib이 우리 가족에게는 더 맘에 들었던 메뉴였다. 그래서 한 번 더 맛보려고 했건만 운이.. 2020. 2. 22.
2019-11-27~30 2019. 11. 30.
2019-11-27 ~ 30 이번 여수 여행에 쉼터가 되어준 유탑 마리나~ 호텔 일정이 변경되는 바람에 2 종류 룸에 묵어볼 수 있는(?) 기회를 갖었다. - 더블+싱글 침대가 있는 트윈 베드 룸 (1615) - 온돌 룸 (817) 아이가 아직 어린 까닭에 온돌룸이 필요했지만, 그렇지 않다면 여러 조건(뷰, 가격 등)이 침대 사용이 좋았다 ... 침대 가드가 없다고 연락을 받았는데, 현장에서 추가로 확인 후 설치해주셨다. (아마도 퇴실한 분들이 있었었듯 ...) 11월이어서, 성인들은 풀에 종종 보였지만, 감기가 걱정되서 용기내지는 못했다 ... (들어가 보고 싶었 ...) 룸 안에 큰 냉장고(보통 있는 반토막짜리 말고 제대로된 ... 그런데 비어 있는 ㅋ_ㅋ) 및 세탁기가 구비되어 있어 좋았다는 ~ 인덕션도 있었지만 사용할 수 없.. 2019. 11. 30.
2019-10-03 ​ 문 앞 턴 2탄 큰 맘 먹고 경복궁 방문 했으나... 날이 뜨거워도 너무 뜨겁고... 방문객이 넘쳐 주차에 시간이 넘게 걸리고, 주차 했음에도 매표에 긴 줄을 보고 포기하고 돌아섰다는 .... 광화문은 다녀왔지만 아드님이 기억 못할듯 ㅜㅡㅜ 2019. 10. 6.
2019-10-02 ​ 서대문 형무소 역사관에 방문하려고 갔는데, 밖에서 수다 떠느라 입장시간을 놓쳐서 문 앞에서 돌아선 것은 비밀 .... 독립문 앞 서재필님 동상에서 한참을 뛰어 놀아준 아드님과 영천 시장 구경도 하고~ feat... 항상 사진에 날짜 변경을 잊는다는... 2019. 10. 5.
2019-10-02 ​ 올 해는 그랜드 힐튼에서 기분 전환~ 이제 힐튼 그룹에서 빠지는 듯 하여, 마지막을 기념하고자 방문~ 침대 가드가 없어 아쉬움이 있었고 친절히도 온돌 룸으로 전환해 주어 감사했던 휴식이었다 추울까 제풀에 수영장은 포기하고 ..; 주변 탐방을 하는 것으로~~ 2019. 10. 5.